드디어 코로나로 개봉 연기된 영화 '사냥의 시간' 내일(10일) 넷플릭스 최초 공개

인사이트리틀빅픽쳐스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충무로가 사랑하는 배우들의 총집합으로 개봉 전부터 연일 화제를 모은 영화 '사냥의 시간'이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앞서 지난달 23일 '사냥의 시간' 측은 오는 4월 10일 코로나로 개봉 연기를 결정지은 영화 '사냥의 시간'이 넷플릭스를 통해 단독 공개된다는 소식을 전했다.


따라서 바로 내일(10일)부터 국내 넷플릭스에서는 사냥의 시간을 관람할 수 있게 됐다. 공개 예정 시간은 오후 4시다.


안타깝게도 해외 넷플릭스에서는 관람이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사냥의 시간'


당초 '사냥의 시간' 측은 해당 영화를 전 세계 190여개국에서 단독 공개할 예정이었지만 해외 배급사와의 마찰로 법원이 '사냥의 시간' 국외 공개를 금지하는 결정을 내렸기 때문이다.


이와 관련해 넷플릭스는 '사낭의 시간' 전 세계 동시 공개를 두고 대책을 논의 중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별다른 이상이 없다면 국내 넷플릭스에서는 예정대로 내일(10일) '사냥의 시간'이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


영화 '사냥의 시간'은 연기력으로 똘똘 뭉친 배우들이 총출동해 개봉 전부터 큰 화제를 모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사냥의 시간'


해당 영화는 충무로를 사로 잡은 청춘 스타 이제훈, 안재홍, 최우식, 박정민을 필두로 4명의 친구들이 새로운 인생을 위해 위험한 작전을 계획하고 이를 쫓는 과정을 그린다.


영화 '사냥의 시간'은 이제훈, 안재홍, 최우식, 박정민의 동반 출연으로 연기력은 물론 비주얼까지 다 잡아냈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


개성 넘치는 4명의 배우가 만나 각기 다른 매력을 뽐내는 영화 '사냥의 시간'이 관객에게 어떤 메시지를 전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사냥의 시간'은 '파수꾼'의 윤성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인사이트영화 '사냥의 시간'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