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불' 김정현, 섹시 코미디물 '남주'로 캐스팅됐다

인사이트오앤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사랑의 불시착' 김정현이 새 드라마 '철인왕후' 주인공 역할을 제안받았다.


8일 소속사 오앤엔터테인먼트 측은 다수 언론을 통해 김정현이 tvN '철인왕후' 주인공 역할을 제안받아 검토 중이라고 알렸다.


'철인왕후'는 현대를 살던 남자 봉환의 영혼이 조선시대 중전의 몸에 갇히며 벌어지는 섹시 코미디 퓨전 사극 드라마다.


드라마 장르에서 쉽게 찾아볼 수 없는 소재인 만큼 이 작품은 시청자의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오앤엔터테인먼트


김정현이 제안받은 역할은 야생마 같은 성향을 둔 봉환이다.


만약 캐스팅에 응한다면 김정현은 조선 시대 중전의 몸 안에 갇힌 상남자의 모습을 코믹하게 그려내며 신선한 재미를 전할 예정이다.


더불어 배우 신혜선이 여자 주인공 김소용 역할로 캐스팅됐기에, 두 배우가 어떤 호흡을 선보일지 팬들의 김정현과의 호흡에 기대가 쏠리고 있다.


앞서 김정현은 tvN 인기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구승준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 바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데이즈드


인사이트오앤엔터테인먼트


당시 그는 수많은 명장면과 함께 또렷한 이목구비와 섹시한 분위기로 여심을 홀렸다.


이후 많은 팬을 거느리게 된 김정현이 과연 '철인왕후'에 출연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김정현이 출연을 고려 중인 tvN '철인왕후'는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사랑의 불시착'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