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은 사치인 것 같은 '여신' 권나라의 무결점 민낯

인사이트YouTube 'Marie Claire Korea'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배우 권나라가 민낯에도 자체 발광하는 미모를 과시해 부러움을 샀다.


최근 패션 메거진 마리끌레르는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권나라와 함께한 화보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영상에는 본격 촬영 전 스태프들과 수다를 떠는 권나라의 모습이 담겼다.


스태프들은 특별히 꾸미지 않아도 아름다운 권나라의 미모를 보며 "어우 예쁘다"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Marie Claire Korea'


이에 권나라는 거울을 바라보며 "어? 오늘 예쁜데요?"라고 너스레를 떨어 눈길을 끌었다.


민낯에 가까운 권나라의 비주얼은 클로즈업 샷에서 특히 빛을 발했다.


하얗다 못해 투명한 피부, 풍성한 속눈썹, 뚜렷한 이목구비는 '탈인간계' 수준이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Marie Claire Korea'


또 그는 정면을 멍하니 응시할 때마다 주먹만 한 얼굴 크기와 긴 목으로 바비인형 같은 포스를 뿜어냈다.


"화장은 사치다"라는 말 나오는 권나라의 미모를 아래 영상으로 함께 만나보자.


한편 권나라는 JTBC '이태원 클라쓰'에 출연하며 최고의 전성기를 맞이했다. 현재 그는 수많은 광고계의 러브콜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Marie Claire Korea'


YouTube 'Marie Claire Kore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