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성현, 4년 연애한 일반인 여친과 '25일' 결혼한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배우 백성현이 품절남 대열에 합류하게 됐다.


6일 소속사 싸이더스HQ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오는 25일 백성현이 백년가약을 맺는다고 발표했다.


이어 "예비신부는 3살 연하의 비연예인으로 4년 전 지인의 소개로 만났다"라고 전했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싸이더스HQ


소속사의 설명에 따르면 지난해 10월 제대한 백성현은 군 복무 중에도 한결같은 마음으로 사랑을 키워왔다.


두터운 믿음과 신뢰를 쌓아오던 두 사람은 결혼이라는 아름다운 결실을 맺게 됐다.


소속사는 "예비신부가 공인이 아닌 만큼 예식은 양가 가족과 가까운 지인들을 모시고 서울 모처에서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싸이더스HQ


백성현의 결혼 소식을 접한 누리꾼은 축하의 물결을 보내고 있는 중이다.


한편 아역 배우 출신 백성현은 1994년 영화 '나는 소망한다 내게 금지된 것을'로 데뷔했다.


이후 그는 JTBC '사랑하는 은동아', SBS '닥터스', OCN '보이스' 등에서 맹활약을 펼쳤다.


인사이트싸이더스HQ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