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무한도전', 다시 할 수 있는 여건 안 된다"

인사이트MBC '놀면 뭐하니?'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유재석이 팬들이 간절히 바라는 '무한도전'의 새 시즌에 대해 여건이 안 된다고 밝혔다.


4일 MBC '놀면 뭐하니?' 측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방송에서 유재석은 유산슬 등 다양한 '부캐'로 변신하며 시청자와 소통했다.


방송 중 한 시청자는 MBC '무한도전'을 다시 해달라고 유재석에게 요청했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MBC '무한도전'


그러자 유재석은 "다시 할 수 있는 여건이 안 된다는 점 이해해달라. 멤버들 모으기 힘들다"고 웃었다.


비록 유재석이 우스갯소리로 말을 한 것이지만 팬들은 아쉬움을 금치 못했다.


최근 '무한도전'이 종영 2주년을 맞았음에도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시즌 2를 바라는 목소리가 간절했기 때문이다.


또한 김태호 PD는 물론이고 유재석을 비롯한 멤버들까지 '무한도전'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왔기 때문에 팬들은 시즌 2에 대한 기대를 저버리지 않고 있다.


한편 '무한도전'이 떠난 후 안방극장을 책임지고 있는 MBC '놀면 뭐하니?'는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무한도전'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