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방 중 물건 보여줘야 하는데 '자기 손금'만 보여줘 팬들 '동공 지진' 일으킨 박우진

인사이트네이버 V LIVE 'AB6IX'


[인사이트] 박다솔 기자 = AB6IX의 멤버 박우진이 의도치 않게 귀여운 행동으로 팬심을 홀렸다.


지난 1일 AB6IX의 멤버 박우진과 이대휘는 네이버 브이 라이브를 통해 팬들과 소통했다.


라이브 방송에서 박우진과 이대휘는 만우절을 기념해 팬들에게 선물할 비누와 손 세정제를 만들었다.


이들은 선물을 만드는 동시에 팬들의 실시간 댓글을 읽고 답하며 프로 '아이돌미'를 뽐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네이버 V LIVE 'AB6IX'


박우진은 비누와 손 세정제에 들어가는 재료를 꼼꼼하게 계량하고 직접 피부에 테스트해보는 등 세심한 매력을 뽐냈다.


그는 완성된 손 세정제를 카메라에 보여주며 뷰티 유튜버들이 카메라 초점을 잡을 때 하는 포즈를 취했다.


하지만 박우진은 손 세정제를 카메라 쪽이 아닌, 자기 쪽에 놓아 팬들을 폭소케 했다.


정작 봐야 할 팬들은 완성된 손 세정제 대신 그의 손금만 보게 된 것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babybird_lo'


그는 팬들의 지적에 당황한 듯 이내 자세를 바로잡았다. 


해당 영상을 접한 누리꾼은 "너무 귀엽다", "당황한 것 같다", "유튜브를 알긴 하는데 잘 모르는 박우진" 등 다양한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박우진이 속한 그룹 AB6IX는 지난 2월 앨범 '5NALLY'를 발매했다.


인사이트브랜뉴뮤직


※ 관련 영상은 48분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네이버 V LIVE 'AB6IX'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