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삼립, 신임 대표이사로 황종현 前 삼진어묵 대표 선임

인사이트사진 제공=SPC삼립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SPC삼립이 새롭게 대표이사를 선임하며 새 출발을 알렸다.


27일 SPC삼립은 "황종현 대표이사를 SPC삼립에 새롭게 선임한다"고 밝혔다.


황 대표이사는 30여 년 동안 동원그룹에서 동원F&B 유가공 본부장을 역임하며 다수의 M&A를 수행하는 등 사업을 크게 성장시킨 바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SPC삼립


최근에는 삼진어묵의 대표이사로 지내며 제조법인 삼진식품과 유통법인 삼진어묵의 국내 사업을 총괄했다.


황 대표이사는 "식음료업에 대한 경험과 열정을 바탕으로 SPC삼립이 종합식품기업으로서 더욱 성장, 발전하도록 힘쓰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또한 "변화하는 소비 트렌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신성장동력 확보에 주력해 미래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전했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한편 SPC그룹의 식품유통 전문회사인 SPC GFC는 지난 26일 안지용 부사장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안 대표이사는 삼정회계법인을 거쳐 웅진그룹 기획조정실장, 웅진코웨이 대표이사를 역임한 바 있다.


앞으로 안 대표이사는 그룹 내 구매와 물류를 통합 관리하며 그룹 중장기 성장의 발판을 마련할 전망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