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연, '봄날의 문화 데이트' 인기 전시 2편·연극 1편 준비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가연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가연은 외로운 싱글들이 무료로 문화 혜택을 누릴 수 있는 '미혼남녀 문화 지원'으로 4월에는 전시회 2편과 연극 1편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먼저, 1967년부터 시작해 53회째를 맞이한 '볼로냐 일러스트 원화전 2019'을 통해 어른들을 위한 일러스트 원화와 그림책 300여 점을 볼 수 있다.


이 전시는 다음 달 23일까지 예술의 전당 한가람미술관 제7전시실에서 열린다.


'툴루즈 로트렉 전'은 현대 그래픽 아트의 선구자 툴루즈 로트렉의 국내 최초 단독전으로, 드로잉, 리소그래피, 포스터, 스케치 등 150여 점의 진품이 전시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가연


파리 벨 에포크 시기의 몽마르트 거리를 재현했으며 영상, 디지털 미디어 아트 등 다양한 전시 기법을 활용한 이 전시는 오는 5월 3일까지 예술의 전당 한가람미술관 제1, 2전시실에서 만날 수 있다.


'오백에 삼십'은 보증금 500만원에 월세 30만원 돼지빌라에 거주하는 입주민들과 건물주의 에피소드를 담은 대학로 대표 코믹 연극이다.


가연 홈페이지 내 공연·문화 이벤트 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응모 기한은 두 전시회는 다음 달 7일, 연극은 다음 달 14일까지이다. 당첨자 확인은 각 마감일 다음 날, 개별 통보 및 홈페이지 공지로 안내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