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일)부로 나영석 PD와 이승기가 맺은 '12년 노예계약' 모두 끝났다 (영상)

인사이트KBS2 '1박2일'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배우 겸 가수 이승기가 나영석 PD의 손에서 벗어났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지난 2008년 KBS2 예능 '1박 2일'을 녹화할 때 나영석 PD와 했던 장기계약이 끝이 난 것이다.


당시 이승기는 2008년부터 2020년까지 장장 12년에 달하는 장기계약을 체결했다.


해당 방송에서 전남 구례로 여행을 떠나던 1박 2일 팀. 이승기는 버스 안에서 해당 계약서를 작성했다.


인사이트KBS2 '1박2일'


이는 고작 멤버들과 먹을 핫바 6개를 따내기 위한 성급한(?) 결정이었다.


하지만 그럴 수밖에 없는 상황이 있었다. 이승기를 제외한 강호동, 이수근, 은지원 등 다른 멤버들이 모두 합심해 이승기를 부추겼기 때문이다.


당시 멤버들은 "이 계약만 하면 2020년까지 방송이 보장된 것 아니냐"고 말하기도 했다.


이에 홀린(?) 이승기는 결국 나영석 PD가 부르는 대로 '2020년 2월까지 출연료 인상 없이, 천재지변, 국가비상사태를 포함한 어떤 상황에서도 출연할 것을 서약합니다'라는 계약서를 쓰고 말았다.


인사이트KBS2 '1박2일'


이는 엄청난 계약 기간과 조건으로 사람들로 하여금 '노예계약'이라고 불리기도 했다.


이에 2020년 2월이 막 지난 3월 1일인 오늘, 이승기는 드디어 나영석 PD와의 노예계약이 종료돼 자유를 찾을 수 있었다.


이에 누리꾼들은 "세월 정말 후딱 간다", "진짜 출연료 인상 없었을까?", "드디어 자유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승기는 현재 나영석 PD가 연출을 맡은 tvN 예능 '금요일 금요일 밤에'에 출연하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1박2일'


인사이트tvN '신서유기'


YouTube 'KBS Entertai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