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컴백도 못했는데 '새로운 걸그룹' 준비 중이라는 YG

우리은행과 광고 계약을 체결한 걸그룹 블랙핑크 / 사진제공 = 우리은행 / 사진=인사이트사진제공 = 우리은행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YG엔터테인먼트가 블랙핑크 여동생 그룹을 만든다.


27일 스포티비뉴스는 YG엔터테인먼트가 올 하반기 데뷔를 목표로 신인 걸그룹 론칭 프로젝트를 준비 중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YG엔터테인먼트는 얼마 전 신인 걸그룹 멤버들을 최종 결정하고 정식 계약을 맺었다.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신인 걸그룹을 계획 중인 것은 맞다. 지금은 블랙핑크와 위너 새 앨범 준비에 집중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추후 알려드릴 것"이라며 조심스러운 입장을 취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YG엔터테인먼트가 한 해에 신인 보이그룹과 걸그룹을 동시에 데뷔시키는 것은 전례가 없던 일이다.


올해 Mnet 'YG 보석함'을 통해 뽑은 YG엔터테인먼트의 12인조 보이그룹 '트레저'에 이어 새 걸그룹이 나온다는 소식에 많은 가요계 관계자의 시선이 쏠리고 있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부정적인 목소리도 있다.


이들은 블랙핑크의 솔로곡과 빠른 완전체 컴백을 오랫동안 기다려왔다며 현재 소속된 아티스트에게 집중해 줄 것을 요구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