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피해 막는데 써달라며 '2억원' 통크게 기부한 '영앤리치프리티' 아이유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하이컷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코로나19 위기 경보가 최고 단계인 '심각'으로 격상된 상황에서 마스크 등 코로나19 예방 물품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


이에 가수 아이유도 도움의 손길을 보냈다.


27일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는 아이유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저소득층과 취약계층의 감염 예방을 위해 1억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아이유가 전달한 성금은 굿네이버스를 통해 우선적으로 대구·경북 지역 저소득층과 취약계층의 마스크 등 방역 물품을 전달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아이유는 "지역사회 확산 방지 및 저소득층, 취약계층이 안전하게 보호되길 바라는 마음에 기부를 결심했다"며, "마스크, 손소독제 등 방역 물품 구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에 도움이 되어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황성주 굿네이버스 나눔마케팅본부장은 "누구보다 절실한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층과 취약계층 아이들을 위해 따뜻한 손길을 내밀어 주신 아이유 씨에게 진심 어린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라고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하루빨리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좋은 이웃과 함께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인사이트롯데제과


이날 아이유는 대한의사협회에도 1억 원을 전달했다.


해당 금액은 코로나19와 싸우고 있는 의료진들의 방호복과 마스크 등을 사는데 사용된다.


한편, 27일 오전 11시 30분 기준 국내 감염자 수는 총 1595명이다.


현재 국내 확진자 중 사망자 수는 총 12명이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