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이상순 덕분에 뜻밖의 'PPL 효과'로 가구 사업 대박 난 이천희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배우 이천희가 이상순-이효리 부부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연극 '아트'로 뭉친 김수로, 박건형, 이천희, 조재윤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20년 차 목수로 활동 중인 이천희는 취미로 시작한 가구 제작에 재미들려 본격적으로 가구 브랜드 사업을 시작하게 됐다고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특히 이천희는 이상순 이효리 부부 덕분에 뜻밖의 PPL효과를 얻은 에피소드도 공개했다. 


실제로 이천희가 운영하는 가구 업체에서 파는 가구들은 JTBC 예능프로그램 '효리네 민박' 방송 이후 전 제품 품절을 기록했다.


그는 "상순이 형이 저희 가구 같은 것을 좋아한다"라며 "'형이 사람들 많이 올텐데 의자가 없다고 의자를 보내달라'고 급하게 의자를 보냈는데, 마침 의자가 배달 되는 모습부터 '효리네 민박'에 나와서 의도치 않게 PPL이 됐다. 방송 후 주문이 폭주했고 의자가 품절이 됐다"고 밝혔다.


또 이천희는 "저는 매년 리미티드 에디션으로 만든다. 그러다보니 힘든 일도 있다"라며 "작년에는 보라색을 만들고, 올해는 노란색을 만드는데, 왜 보라색 안 주냐며 항의 하는 사람도 있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