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무대서 '미모 절정' 찍고 여돌 '원탑' 자리 노리는 아이즈원 사쿠라

인사이트Mnet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새 앨범으로 돌아온 걸그룹 아이즈원의 사쿠라가 범접할 수 없는 비주얼로 팬들의 심장을 저격했다.


지난 17일 Mnet에서는 아이즈원의 첫 번째 정규앨범 '블룸아이즈(BLOOM*IZ)' 발매 기념 컴백쇼 'COMEBACK IZ*ONE BLOOM*IZ'가 방송됐다.


이날 아이즈원은 이번 앨범에 수록된 '스페이스십(SPACESHIP)'을 비롯해 '해바라기', '아야야야', '소 큐리어스' 등의 무대를 선보이며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그중에서도 마지막 피날레에서 보여준 타이틀곡 '피에스타(FIESTA)' 무대가 많은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Mnet


화려한 색상의 의상을 입고 등장한 아이즈원 멤버들은 경쾌한 리듬 속에서 완벽한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특히 물오른 미모로 독보적인 아름다움을 과시한 사쿠라가 많은 이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자연스러운 웨이브 머리와 함께 푸른 렌즈를 착용한 그는 '여신' 분위기를 풍기며 무대를 압도했다.


Mnet


여기에 더해진 깊은 눈빛은 사쿠라의 우월한 비주얼을 더욱 빛나게 만들었다.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낸 사쿠라를 접한 누리꾼들은 "미모 절정이다", "와 분위기 대박", "진짜 여신이 따로 없네" 등의 열띤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타이틀곡 '피에스타'는 아이즈원이 모여 절정과 만개를 피워낸 모습을 축제라는 이미지로 형상화해 과감하고 화려하게 표현한 곡이다.


Mnet


Naver TV 'Mnet M2 (엠투)'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