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금 '임신'한 듯한 윤세리♥리정혁 사진 올린 '사랑의 불시착' 제작진

인사이트tvN '사랑의 불시착'


[인사이트] 박다솔 기자 = '사랑의 불시착' 제작진 측이 호기심을 자극하는 새 스틸컷을 공개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tvN '사랑의 불시착' 16회는 전국 유료 방송 가구 기준 21%의 시청률을 기록,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종영했다.


이날 방송에는 북한으로 돌아간 리정혁(현빈 분)이 제대 후 국립교향악단의 피아노 연주자가 되어 윤세리(손예진 분)와 스위스에서 재회하는 모습이 그려지며 해피엔딩으로 마무리됐다.


많은 누리꾼이 더는 두 배우의 케미를 보지 못한다는 점에 아쉬워하는 가운데 '사랑의 불시착' 제작진 측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새 스틸컷을 게재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사랑의 불시착'


공개된 사진 속 현빈과 손예진은 스위스 호수를 배경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사진에는 한결 편안한 미소로 카메라를 응시하는 둘의 모습이 담겼다.


일각에서는 해당 사진이 결혼 후 임신을 한 손예진의 모습을 암시하는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이어지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사랑의 불시착'


평소 극 중에서 타이트한 의상을 소화했던 손예진이 배 부분이 넓게 퍼지는 흡사 '임부복' 같은 의상을 입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자연스러워 보이는 둘의 스킨십은 여느 잉꼬 부부를 떠올리게 한다.


해당 사진을 접한 누리꾼은 "둘이 결혼한 건가", "손예진 배가 볼록해 보이는 건 내 착각인가", "제작진에서 미래 모습을 스포해준 것 같다"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내고 있다.


인사이트tvN '사랑의 불시착'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