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즈니 영화 '주토피아 2' 빠르면 올 11월 개봉

인사이트영화 '주토피아'


[인사이트] 박수은 기자 = 바로 2021년 '주디'와 '닉'의 새로운 모험이 극장가를 찾아올 예정이다.


디즈니 인기 애니메이션 영화이자 어른들을 위한 애니메이션 영화 '주토피아' 후속편이 나온다는 반가운 소식이 들려왔다.


16일(현지 시간) 미국 연예매체 '인퀴지터', '인사이드더매직' 등을 비롯한 외신 보도에 따르면 디즈니 영화 '주토피아'의 후속편 시즌2, 3를 제작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2016년 영화 '주토피아'가 국내에서 개봉한 이후 4년 만에 들려 온 소식이라 국내외 팬들의 관심이 한데 모였다.


인사이트영화 '주토피아'


영화 '주토피아'는 교양 있고 세련된 라이프 스타일의 살기 좋은 도시 주토피아에서 일어난 의문의 연쇄 실종 사건을 수사하는 토끼 경찰 '주디 홉스'와 이를 돕는 여우 '닉 와일드'의 좌충우돌 수사기를 그린 작품이다.


후속 시리즈 개봉 소식은 닉 와일드의 친구인 피닉 목소리로 열연한 배우 '토미 타이니 리스터(Tommy Tiny Lister)에 의해 전해졌다.


당시 그는 팬들과 만나는 자리에서 "확실하게 말씀드릴 수 있는 건 제가 지금 '주토피아'를 만든 디즈니와 함께 작업 중이라는 거다"라며 후속편에 대해 언급했다.


더불어 현재 다수의 외신 매체는 디즈니 애니메이션 개봉 일정을 공개하며 정확한 명칭이 밝혀지지 않은 개봉 스케줄이 잡혀 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영화 '주토피아'


따라서 비워둔 2020년 11월과 2021년 11월 개봉 스케줄을 보았을 때 올해 11월 혹은 내년 11월에 영화 '주토피아' 후속 시리즈가 개봉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점쳐지고 있다.


이와 관련해 아직 제작사 월트 디즈니(Walt Disney)에서 공식적으로 발표한 바는 없다.


그러나 대다수의 관계자는 디즈니가 큰 수익을 올린 영화 '주토피아' 후속 시리즈를 포기하지 않을 거라는 전망을 내비쳤다.


영화 주토피아 1편은 1억 5,000만 달러(한화 1, 678억 5천만 원)의 제작비로 10억 2,378만 1,195달러(한화 1조 1,456억 원)의 수익을 거둔 바 있다.


인사이트영화 '주토피아'


국내 개봉 당시 주디와 닉의 팬덤이 따로 형성될 정도로 '주토피아'는 어마어마한 인기를 누렸다. 닉과 주디가 어떤 모습으로 돌아올지 팬들의 기대가 뜨겁다.


'주토피아' 후속 시리즈 개봉 소식이 전해지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로 얼어붙었던 극장가도 조금씩 봄의 기운이 스며들고 있다.


인사이트영화 '주토피아'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