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젤예 '백설공주'로 변신하고 자기 미모에 푹 빠진 벤틀리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방송인 샘 해밍턴의 아들 벤틀리가 백설공주로 변신해 이모 팬의 마음을 훔쳤다.


지난 16일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샘 해밍턴 가족이 방송인 한석준의 집을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샘 해밍턴과 윌리엄, 벤틀리는 한석준 집을 방문하기 전 옷 가게에 들렀다.


한석준의 딸 사빈이를 위한 옷을 선물하기 위해서였다.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빈이의 옷을 고르기 위해 벤틀리가 결국 여자 옷을 입기로 했다.


벤틀리는 소심한 저항을 했지만 결국 아빠 손에 끌려 들어갔다.


이내 벤틀리는 가발을 쓴 채 공주풍 드레스를 입고 나왔다.


흑발과 벤틀리의 하얀 아기 피부는 마치 백설공주를 보는 듯했다.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거울을 보던 벤틀리는 자신도 만족한 듯 상큼한 미소를 지었다.


이후 벤틀리는 핑크 옷도 입고 싶다며 핑크 드레스를 입고 화사한 공주님으로도 변신했다.


벤틀리의 공주 미모에 놀란 윌리엄은 "나도 입어보고 싶다"고 부러워하며 마찬가지로 공주 옷을 입었다.


이에 벤틀리는 윌리엄에게 "누나"라고 외쳤고 샘 해밍턴 역시 "딸인 줄 알았다"고 감탄해 웃음을 불렀다.


샘 해밍턴이 "뭘 사야 할지 모르겠다"고 고민하게 만든 예상치 못한 벤틀리의 예쁜 미모를 하단 영상에서 만나보자.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Naver 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