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6일) 마지막 회 앞두고 시청자들 마음 졸이게 만든 '사랑의 불시착' 예고편

인사이트tvN '사랑의 불시착'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현빈과 손예진의 예측 불가한 로맨스를 그려낸 '사랑의 불시착'이 마지막 회만 남겨두고 있다.


이에 예고편이 공개돼 결말이 어떻게 될지 시청자들의 관심사로 떠올랐다.


지난 15일 방송된 tvN '사랑의 불시착'에서는 오만석(조철강 분)과 맞대결로 또 한 번의 위기를 겪은 현빈(리정혁 분)과 손예진(윤세리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최종화 예고에서는 또 다른 시련이 찾아올 것으로 예고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사랑의 불시착'


서단(서지혜 분)은 차가운 표정과 말투로 "나 복수를 해야겠어"라며 "그날 조직의 일원이 아직 조선에 남아있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리정혁과 중대원 등 총 6명은 군대에 둘러싸여 포위되는 장면이 등장했다.


리정혁의 엄마는 "정혁이가 잘못되든, 당신이 잘못되든, 난 금방 날아갈 테니 꼭 살려서 데려와 주시라오"라고 간절히 비는 모습이 나왔다.


영상 속 마지막 리정혁이 남한과 북한 사이 경계선에서 남한 쪽으로 달리는 장면이 나와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사랑의 불시착' 최종화는 오늘(16일) 오후 9시 10분 방송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사랑의 불시착'


Naver TV '사랑의불시착'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