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가 좋아♥"···카리스마 백종원도 사르르 녹게 만드는 막내딸 세은이의 폭풍 애교

인사이트SBS '맛남의 광장'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백종원이 딸 세은이의 달콤한 애교에 사르르 녹아버렸다.


지난 13일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백종원과 양세형, 김희철, 김동준이 출연해 충청남도 공주의 특산물을 알리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백종원은 공주의 특산물 밤을 이용해 아침 식사로 밤 죽을 만들었다.


인사이트SBS '맛남의 광장'


백종원은 잘게 다진 공주 밤 그리고 믹서기에 물과 넣고 간 밤을 끓인 뒤 소금으로 간을 해 밤 죽을 완성했다.


그가 아침부터 정성 들여 만든 밤 죽의 첫 시식자는 그의 셋째 딸 세은이었다.


아빠가 떠먹여 주는 야무지게 받아먹은 세은이는 고개를 끄덕이며 맛을 표현했다.


어깨를 으쓱이며 맛있어하는 세은이의 모습에 백종원의 입에는 환한 아빠미소가 걸렸다.


인사이트SBS '맛남의 광장'


이어 백종원은 세은이에게 "누구 닮아서 이렇게 예뻐"라고 물었고 세은이가 "아빠"라고 답하자 "맞아 맞아"라고 맞장구를 치며 기뻐했다.


이에 그는 또 "아빠가 좋아? 엄마가 좋아?"라고 물었다.


하지만 세은이는 "엄마"라고 답했고 끝까지 "아빠"라는 대답을 들으려는 듯 같은 질문을 반복하다 결국 원하는 답을 듣고 만 백종원의 노력(?)은 웃음을 안겼다.


해당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너무 귀엽다", "백종원도 딸바보였네", "저런 딸이라면 너무 사랑스러울 듯"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Naver TV '맛남의 광장'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