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 클라쓰'서 교복 입고 '소년미' 대폭발시킨 '33살' 박서준 비주얼

인사이트Naver 포스트 '어썸이엔티'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이 풋풋한 매력을 뽐내며 여심을 뒤흔들었다.


최근 소속사 어썸이엔티 측은 공식 채널을 통해 배우 박서준의 근황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인기리에 방영 중인 JTBC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촬영에 한창인 박서준의 다양한 모습이 담겨있다.


박서준은 작품 촬영 현장에서 여전한 '남신' 미모를 자랑하며 설렘을 유발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Naver 포스트 '어썸이엔티'


특히 그는 박새로이의 혈기왕성하면서도 소년미 넘치는 고등학생 시절을 완벽히 그려내 눈길을 끌었다.


박서준은 흰 티 한 장에 교복을 걸친 모습에도 우월한 비주얼과 남다른 옷태를 뽐냈다.


여기에 더해진 짧은 밤톨머리와 훈훈한 외모는 박서준의 소년미를 더욱 극대화했다.


33살의 나이에도 동안 미모를 과시한 박서준의 모습에 누리꾼들은 "요즘 박새로이한테 푹 빠졌다", "교복도 잘 어울리는 우리 서준 오빠", "어쩜 저리 잘생겼지?" 등의 열띤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박서준이 출연하는 JTBC '이태원 클라쓰'는 불합리한 세상 속 고집과 객기로 뭉친 청춘들의 '힙'한 반란을 그린 작품으로 매주 금, 토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Naver 포스트 '어썸이엔티'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