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긴 것도 '천사' 그 자체인데 7년간 '화' 한번도 안냈다는 리얼 엔젤돌

인사이트Mnet '스튜디오 음악당'


[인사이트] 권태훈 기자 = 걸그룹 러블리즈의 멤버 케이가 데뷔 이후 단 한번도 화를 내지 않았다고 고백해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지난 11일 방송된 Mnet '스튜디오 음악당'에는 그룹 러블리즈의 멤버 베이비소울, 케이, 류수정이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러블리즈는 히트곡인 '데스니티'(Destiny)를 클래식 버전으로 편곡한 무대를 보여줘 시청자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해줬다.


이 가운데 멤버들은 케이가 데뷔 초부터 화를 한 번도 내지 않았다고 밝혀 시선을 모았다.


인사이트Mnet '스튜디오 음악당'


러블리즈 멤버들은 "케이와 함께한 7년 동안 한 번도 화내는 걸 못 봤다"라고 회상했다.


이에 가수 김희철이 "내가 화나게 할 수 있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케이는 "기분이 안 나쁘다. 생각해 보면 다 화낼 일이 아니더라"라며 변치 않는 선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를 본 시청자들은 "생긴 것도 천사인데 마음도 예쁘다", "성격도 정말 좋다", "날 가져요"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러블리즈가 출연한 '스튜디오 음악당'은 매주 화요일 저녁 6시에서 방송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net '스튜디오 음악당'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Facebook 'lvlz8'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