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영화 최초로 아카데미 입성한 오늘(10일)자 '기생충' 배우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기생충' 배우들이 드디어 아카데미에 입성했다.


9일(현지 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엔젤레스 할리우드 돌비극장에는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는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 주요 출연진도 참석했다.


영화에 등장한 거의 모든 배우가 한꺼번에 시상식에 참여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봉준호 감독과 배우들은 시상식을 앞두고 진행된 레드카펫 행사에도 자리를 빛냈다.


봉준호 감독을 비롯해 송강호, 이선균, 조여정, 박소담, 최우식, 이정은, 장혜진, 박명훈 등 배우들은 세련된 스타일링으로 꾸미고 포즈를 취했다.


이들은 카메라를 향해 손을 흔들며 환한 미소로 카메라 플래시에 화답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이들의 표정에는 설렘과 긴장감이 교차하는 듯 보였다.


한편 '기생충'은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편집상, 미술상, 국제극영화상(구 외국어영화상)까지 총 6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


한국 영화 최초로 후보에 오른 '기생충'이 과연 101년 한국 영화 역사도 다시 쓸 수 있을지 주목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