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박나래, "대상 수상 이후 '대상 턱'으로 재산 탕진 중"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개그우먼 박나래가 화려한 입담으로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다.


지난 5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김영철, 박나래, 기리보이, '카피추' 추대엽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2019 MBC 연예대상' 대상 수상자인 박나래는 "대상 턱 쏘느라 재산 탕진 중이다. 회식 덕분에 살이 많이 쪄서 단추의 민족 대이동이 있었다"라고 능청을 떨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이어 그는 세상 특이한 광고 촬영 비화를 털어놓으며 "다양한 광고에 출연했다. 모두 특이한 역할이었는데 최근 노리고 있는 광고가 있다"고 고백하며 즉석에서 광고를 패러디해 관심을 집중시켰다.


DJ로도 활동 중인 박나래는 객석의 흥을 돋우는 필살기와 함께 아찔한 일화로 웃음을 더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절친 개그맨 안영미와 치열한 19금 토크 열전을 벌인 가운데 두 사람은 세기의 컬래버레이션 무대로 대미를 장식해 개그감을 뽐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