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태 조각미남'이라는 걸 증명해주는 '사랑의 불시착' 현빈이 오디션 보러 다니던 신인 시절 영상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권태훈 기자 = 요즘 '사랑의 불시착'을 통해 제2의 전성기를 맞고 있는 배우 현빈의 과거 모습이 여심을 뒤흔들었다.


현빈은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윤세리(손예진 분)를 사랑하는 북한 장교 리정혁 역을 맡아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다.


이 때문인지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상에는 현빈과 관련된 게시물이 끊이지 않고 있다.


그중에서도 많은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건 지난 2004년 개봉한 영화 '그놈은 멋있었다'의 오디션에 참가했던 현빈의 신인 시절 모습이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공개된 영상 속 현빈은 신인답지 않은 연기 실력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앳된 얼굴에도 불구하고 현빈은 강렬한 눈빛으로 오디션 현장을 압도하는 뛰어난 연기 실력을 뽐냈다.


특히 지금과 마찬가지로 현빈은 잘생긴 비주얼을 자랑해 시선을 모았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날카롭게 솟은 콧대와 현빈의 각진 턱선은 보는 이들의 현실 감탄을 유발했다.


안타깝게 '그놈은 멋있었다'의 남자 주인공은 송승헌에게 돌아갔지만, 많은 이들은 연기와 미모 모든 것이 완벽한 것 같다며 현빈의 신인 시절 모습에 시선을 떼지 못했다.


'될성부른 나무는 떡잎부터 알아본다'라는 말처럼 신인 시절에도 돋보였던 현빈의 모습을 직접 감상해보자.


한편, 현빈이 출연 중인 tvN '사랑의 불시착'은 매주 토요일, 일요일 오후 9시에 방영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YouTube '윤나민'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