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후배 사이서 연인으로 발전했다"···열애 공식 인정한 강타♥정유미

인사이트(좌) 사진 제공 = 그라치아, (우) 에이스팩토리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가수 강타와 배우 정유미가 열애를 인정하며 팬들의 축복을 받고 있다.


4일 강타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와 정유미 소속사 에이스팩토리는 두 사람의 열애 사실이 사실임을 인정했다.


이들은 "강타와 정유미가 친한 선후배 관계로 지내오던 중 최근 연인을 발전"하게 됐다고 밝혔다.


앞서 강타와 정유미는 지난해 8월 한 차례 열애설에 휩싸였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그라치아


하지만 당시 두 사람은 친한 동료 사이일 뿐이라며 열애 사실을 부인한 바 있다.


언제부터 만남을 이어온 것인지는 알 수 없으나 열애를 인정한 강타와 정유미에 팬들은 축하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두 사람의 열애 소식에 팬들은 "오래오래 만나길", "축하드립니다" 등의 열띤 반응을 내비치는 중이다.


한편 강타는 지난 1996년 H.O.T로 가요계에 데뷔해 '캔디', '아이야' 등의 히트곡을 배출하며 높은 인기를 끌었다.


정유미는 2004년 KBS2 '애정의 조건'으로 데뷔한 뒤,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활발한 연기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인사이트에이스팩토리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