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 노래 안 듣는 게 나아"…아들·딸에 아내 소유진 노래 실력 '팩폭' 날린 백종원

인사이트KBS2 '음치는 없다 엑시트'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평소 사랑꾼 면모를 보이던 백종원이 아내 소유진에 대해 뜻밖의 일침을 가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KBS2 설 특집 예능 '음치는 없다 엑시트'에는 요리연구가이자 배우 소유진의 남편인 백종원이 깜짝 등장했다.


'음치는 없다 엑시트'는 연예계 대표 음치 스타들과 국내 최고 실력파 가수들이 1:1 맞춤 트레이닝을 통해 음치 탈출에 도전하고 경연을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인사이트KBS2 '음치는 없다 엑시트'


이날 방송에서는 소유진이 가수 황치열에게 노래 트레이닝을 받는 장면이 나왔다.


소유진은 집에 돌아가 백종원과 두 아이에게 황치열이 자신의 노래 선생님이 됐다는 소식을 알렸다.


백종원은 "치열이 노래 잘하지"라고 말했고, 소유진이 "춤도 배워도 돼?"라고 묻자 "'파라파라 퀸'이면 되잖아"라고 답했다.


인사이트KBS2 '음치는 없다 엑시트'


이어 "노래는 배워야지"라며 아이들에게 "엄마 가수도 했는데 모르는구나. 안 듣는 게 나아"라며 묵직한 팩트 폭력을 날려 웃음을 자아냈다.


백종원의 팩폭은 여기서 끝나지 않았다. 황치열에게 전화를 걸어 "고생하겠다. 원래 선천적으로 안 될 텐데"라고 걱정을 했다.


이에 황치열이 "깜짝 놀랄 거다"라고 말했고 백종원은 중간에 절대 포기하지 말라고 충고해줬다.


Naver TV '음치는 없다 엑시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