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 '배틀그라운드' 대회서 47명 중 1등 차지한 '워너원' 박지훈

인사이트MBC '2020 설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 출신의 박지훈이 게임 잘하기로 소문난 아이돌 중에서도 '톱 클래스'라는 것을 인증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MBC '2020 설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에서는 흥미진진한 e스포츠 대회가 개최됐다.


이날 아이돌은 e스포츠 개인전으로 슈팅게임인 '배틀그라운드'를 했다.


총 12개 팀, 47명의 아이돌이 출전해 기량을 겨뤘다.


인사이트MBC '2020 설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


박지훈은 김재환, 하성운, 이대휘 등 '워너원' 멤버들로 구성된 연합팀의 일원으로 나섰다.


지난해 추석에 방영된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 솔로 경기에서 우승을 차지한 NCT드림의 천러는 막강한 우승후보로 꼽혔으나, 일찍 탈락하고 말았다.


이변이 속출한 가운데, 박지훈은 놀라운 슈팅 실력과 발 빠른 작전으로 끈질기게 살아남았다.


치열한 경쟁 끝에 살아남은 마지막 3인은 온앤오프 MK, 모모랜드의 나윤 그리고 박지훈이었다.


인사이트MBC '2020 설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


MK는 좋은 슈팅 능력을 보여줬으나, 안타깝게도 박지훈에게 위치가 발각돼 죽게 됐다.


박지훈과 나윤이 결승전에 올랐는데, '버티기 기술'로 목숨을 유지하고 있었던 나윤은 어이없게 자기장을 못 피해 아웃되고 말았다.


결국 독보적인 실력으로 혼자 7명을 죽인 박지훈이 여유롭게 우승 타이틀을 가져갔다.


박지훈은 무척이나 뿌듯한 듯 수줍게 미소를 지었다.


인사이트MBC '2020 설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


Naver TV '2020 설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