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4 -4℃ 서울
  • -6 -6℃ 인천
  • -6 -6℃ 춘천
  • -4 -4℃ 강릉
  • -4 -4℃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3 -3℃ 전주
  • -3 -3℃ 광주
  • -3 -3℃ 대구
  • 0 0℃ 부산
  • 0 0℃ 제주

돈 쓸 시간이 너무 없어서 한달 '카드값 2만원' 나왔다는 유재석

'해피투게더 4' 에서배우 소유진이 유재석과 과거에 함께 했던 추억을 소환해 시선을 모았다.

인사이트KBS2 '해피투게더 4'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해피투게더 4'에서 배우 소유진이 유재석과 과거에 있었던 추억을 얘기해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지난 9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 4'에서는 연예계 대표 열정 부자들이 함께하는 '열정 만수르'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특별 MC로 출연한 소유진은 유재석과 SBS '일요일이 좋다-대결! 반전 드라마'를 통해 호흡 맞췄다고 회상했다.


소유진은 그 당시 "(유재석이) 한 달 카드값이 2만원 나온다고 했다"라며 믿을 수 없는 일화를 떠올렸다.


인사이트KBS2 '해피투게더 4'


이에 유재석은 "사실이다"라며 소유진의 말에 수긍했다.


유재석은 "당시 워낙 바빴기에 돈 쓸 시간이 없었다"라며 '살인적 스케줄'을 견뎌냈다고 전했다.


유재석은 카드 값 2만 원의 사용처에 대해 "매주 한 번씩 자장면을 사 먹은 것"이라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한편, '해피투게더 4'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영된다.


인사이트'KBS2 해피투게더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