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치면 화낼 거야" 최근 라방서 웬디 건강 걱정하며 알뜰살뜰 챙겼던 조이

인사이트Instagram 'todayis_wendy'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레드벨벳 조이가 웬디의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에서 남긴 댓글이 화제다.


지난 25일 '2019 SBS 가요대전'에 출연 예정이던 레드벨벳 웬디는 개인 무대 리허설 중 무대 아래로 떨어지는 사고를 당했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웬디가 얼굴 부위 부상 및 오른쪽 골반과 손목 골절 소견을 받았다"고 전했다.


레드벨벳이 신곡 '사이코' 활동을 앞두고 있었던 만큼 해당 사고를 접한 누리꾼은 안타까운 마음을 표출했다. 


인사이트라이프타임채널 '파자마 프렌즈'


인사이트Mnet '양남자쇼'


그런 가운데, 평소 친언니처럼 살뜰히 웬디의 건강을 챙기던 조이의 모습이 재조명되고 있다.


조이는 최근 인스타그램 라이브방송 중인 웬디에게 "사랑해 웬디", "목 상할라", "다치면 화낼 거야" 등 애정이 어린 댓글을 남기며 마음을 표현했다. 


조이는 이날 이외에도 라이브 방송에 참여해 웬디의 상징색인 파란색 하트로 댓글 창을 채우거나, "웬디 사랑해", "웬디 최고" 등 사랑스러운 표현을 하기도 했다. 


인사이트'2019 SBS 가요대전'


웬디를 향한 조이의 애정은 여기서 끝이 아니다. 


조이는 지난해 라이프타임 채널 '파자마 프렌즈'에 출연해 "저는 멤버 중에서도 웬디 언니에게 가장 많이 기댔어요", "웬디 언니에게 가장 비밀이야기를 많이 해요" 등 끈끈한 사이임을 인증한 바 있다.


한편 SM엔터테인먼트 측은 "웬디의 건강이 최우선이기에 향후 일정은 치료에 전념할 계획"이라고 알렸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