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카에게 사랑 양보한 이모 사연에 결국 눈물 쏟은 '연애의 참견' 곽정은

인사이트KBS Joy ‘연애의 참견 2’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조카를 위해 사랑을 포기한 이모의 결정에 곽정은과 한혜진이 울컥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KBS Joy ‘연애의 참견 2’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남자친구의 아버지가 이모의 연인이었다는 슬픈 사연이 계속됐다.


앞선 방송에서는 결혼을 결심한 남자친구의 아버지가 알고 보니 함께 살고 있던 이모의 연인인 것을 알게 되고 좌절하는 모습이 사연자의 그려졌다.


이모는 남자로 인해 어색한 사이가 돼 버린 조카에게 헤어지라고 이별을 강요했다.


인사이트KBS Joy ‘연애의 참견 2’


그러나 결국 이모는 아끼는 조카를 위해 자신의 사랑을 포기했다.


술에 잔뜩 취한 이모는 자신의 언니이자 사연자의 엄마에게 아무런 말도 하지 않고 두 사람의 결혼을 허락하라고 했다.


이 소식을 들은 한혜진과 곽정은은 "어떡해"라며 안타까워했다.


출연자들은 "이모네 커플 진짜 잘 어울렸는데"라며 가슴 아픈 사연에 한동안 말을 잇지 못했다.


곽정은은 눈물을 훔치며 "내 인생이 지기 시작하는 시기에 사랑이, 마음이 맞는 사람이 찾아오기란 쉽지 않다"고 이모의 결정에 마음 아파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KBS Joy ‘연애의 참견 2’


Naver TV ‘연애의 참견’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