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카이 "멘탈 걱정되는 멤버 있어... 악플 영향받는 것 같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그룹 엑소 카이가 멤버들 중 멘탈이 걱정되는 사람이 있다고 밝혔다.


4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는 새 앨범으로 컴백한 엑소의 멤버 수호, 백현, 찬열, 카이, 세훈, 첸이 출연해 '엑소클라스' 특집으로 꾸며진다.


먼저 엑소의 리더 수호는 오글거리는 흑역사까지 공개하며 숨겨둔 예능감을 대방출했다.


하지만 정작 멤버들은 그런 수호를 외면해 폭소를 자아냈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카이 역시 '웃음 캐릭터'를 자처했다. 그가 방탄소년단의 지민, 샤이니의 태민 등 절친들 사이에서 웃음 담당이라고 언급한 것.


뿐만 아니라 카이는 엑소 멤버들에 대한 진솔한 속내를 털어놔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는 멤버들 중 유독 멘탈이 걱정되는 사람이 있다고 고백했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이에 대해 카이는 "그 사람이 악플에 영향을 받는 것 같다"고 밝혀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과연 멤버들의 걱정을 한 몸에 받은 주인공은 누구일까.


그 자세한 내용은 오늘(4일) 오후 11시 5분에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