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 삐죽이는 '세젤귀' 정해인 나오는 '시동' 12월 18일 개봉 확정

인사이트영화 '시동'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귀여움을 가득 뽐내는 배우 정해인을 볼 수 있는 영화 '시동'의 개봉일이 공개됐다. 


믿고 보는 배우 마동석, 정해인, 박정민, 염정아 등의 라인업을 자랑하는 '시동'이 오는 12월 18일 개봉한다.


'시동'은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마동석 분)이 형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박정민 분)과 의욕 충만한 반항아 상필(정해인 분)이 진짜 세상을 맛보는 유쾌한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시동'은 평소 이미지와 다른 반항아를 연기하는 정해인의 모습을 볼 수 있어 팬들의 기대가 크다.


인사이트영화 '시동'


앞서 공개된 예고편에서 정해인은 앞머리를 내리고 입술을 삐죽이며 순박한 매력을 뽐냈다.


뿐만 아니라 그는 앞머리를 올리고 시크한 모습을 보이기도 하며 전작과 차별화된 색다른 캐릭터로 연기 변신을 시도할 예정이다.


마동석 또한 정체불명의 배역으로 분해 이제껏 본 적 없는 웃긴 비주얼을 선사한다.


동명의 인기 웹툰을 영화화한 '시동'은 영화 '베테랑', '엑시트' 제작진이 참여해 영화 팬들의 기대를 더욱 끌어올리고 있다.


탄탄한 원작에 생생한 숨결을 불어넣으며 통쾌한 웃음을 선사할 '시동'은 오는 12월 18일 전국 극장가에 내걸린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시동'


YouTube 'MOVIE&NEW 무비앤뉴'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