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식이 '촌티' 싹 벗고 '섹시 퇴폐미' 뽐낸 강하늘 새 화보

인사이트사진 제공 = 아레나 옴므 플러스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동백꽃 필 무렵' 강하늘이 새 화보에서 시크한 매력을 발산했다.


최근 패션지 '아레나 옴므 플러스' 측은 배우 강하늘을 모델로 한 12월호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훈훈한 비주얼을 뽐낸 강하늘의 모습이 담겨있어 시선을 사로잡았다.


KBS2 '동백꽃 필 무렵'을 통해 순박한 느낌을 풍기고 있는 강하늘은 이번 화보를 통해 작품과 상반된 반전 매력을 과시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아레나 옴므 플러스


그는 치명적인 눈빛과 함께 냉미남 분위기를 풍겨 눈길을 끌었다.


검은색 재킷과 하늘색 슈트 등 다양한 스타일링을 한 강하늘의 자태는 섹시함 그 자체였다.


잘생긴 외모와 함께 도도한 매력을 발산한 강하늘의 모습은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만들었다.


해당 화보를 접한 누리꾼들은 "용식이 무슨 일이야?", "진짜 요즘 강하늘이 제일 좋다", "작정하고 꾸미니 역시 멋있네" 등의 열띤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강하늘이 출연하는 KBS2 '동백꽃 필 무렵'의 마지막회는 오는 21일 방송될 예정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아레나 옴므 플러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