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23일부터 수능 끝난 썸남·썸녀랑 가면 연인되는 롯데월드 '화이트 크리스마스' 축제 시작

인사이트Instagram 'happylotteworld'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첫눈이 내리고 점점 추워지는 날씨에 집순이·집돌이들의 활동이 시작됐다.


하지만 실내에만 있기에는 너무 아름다운 축제가 있다. 바로 롯데월드에서 펼쳐지는 겨울 시즌 축제 '메이크 어 미라클 윈터'다.


지난 18일 롯데월드는 이번 주 토요일(23일)부터 다음 달 31일까지 총 39일간 '메이크 어 미라클 윈터' 축제를 연다고 밝혔다.


이 기간 동안 롯데월드 전역은 겨울왕국을 연상케 하는 공간으로 변신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happylotteworld'


특히 롯데월드의 랜드마크인 '매직 캐슬'은 은하수가 쏟아지는 듯한 영롱한 비주얼을 자랑할 예정이다.


예쁘다는 칭찬이 자자했던 지난해보다 2배 더 많아진 새하얀 전식과 폭죽 조명으로 더욱 화려해졌다.


다가오는 크리스마스를 위한 공간도 있다. 어드벤처 1층 만남의 광장에는 '산타 빅로티'와 대형 트리가 설치돼 동화 속 산타 마을에 들어온 듯 특별한 추억을 남길 수 있다.


뿐만 아니라 '해피 크리스마스 퍼레이드'를 통해 실내에 하얀 눈이 펑펑 내리는 마법을 직접 볼 수도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happylotteworld'


인생샷을 대거 건질 수 있는 '그럴싸진관'도 리뉴얼됐다. 함박눈 내리는 미디어 존은 물론 친구들과의 즐거운 파자마 파티, 귀여운 곰이 사는 이글루 등 다양한 포토존이 당신을 기다리고 있다.


썸남·썸녀와 함께 미라클 윈터 축제를 보고 나면 그 로맨틱함에 푹 빠져 연인으로 이어진다는 후문.


올해 크리스마스는 수천 개의 불빛으로 영롱함을 뿜어내는 롯데월드에서 사랑을 키워보는 게 어떨까.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