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윙스♥임보라가 같이 오픈해 벌써 대박난 홍대 카페

인사이트Instagram '3.48kg'


[인사이트] 황비 기자 = 래퍼 스윙스와 임보라 커플이 카페를 오픈해 눈길을 끌고 있다.


15일 스윙스와 임보라가 운영하는 카페 '렐리 포인트'가 오픈했다. 두 사람의 카페는 서울시 마포구, 즉 홍대입구역 근처에 위치하고 있다.


렐리 포인트는 힙한 카페가 많은 홍대입구역에 위치한 만큼 감각적인 인테리어로 벌써 인기를 끌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rally__point'


먼저 탁 트인 통유리가 눈길을 끈다. 독특한 모양의 테이블과 의자도 카페의 인테리어를 완성하는데 한몫했다.


두 사람의 카페에서 입소문을 타고 있는 건 임보라의 이름을 따서 만든 듯한 '퍼플에이드'다.


스윙스는 평소 연인 임보라를 '퍼플 언니'라는 애칭으로 부르곤 했다.


인사이트Instagram 'rally__point'


퍼플 에이드는 오묘한 색감과 신비로운 비주얼로 인스타 감성을 좋아하는 이들의 마음을 빼앗고 있다.


렐리 포인트의 감성을 담은 메뉴를 접한 누리꾼들은 "피자 가게에 이어 카페라니 진짜 대박이다", "장사 잘 될 듯", "대박 나세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rally__point'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