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민이 X통 많이 자랐네"···성희롱 일삼는 악플러에 결국 분노 폭발한 박지민

인사이트Instagram 'jiminxjamie'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가수 박지민이 욕설과 성희롱을 일삼는 악플러의 메시지를 공개했다.


지난 9일 박지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자신이 받은 DM(다이렉트 메시지)를 고발했다.


공개된 대화에는 한 악플러가 박지민을 향해 남긴 입에 담기 힘든 말들이 담겨있었다.


악플러는 "지민이 XX 많이 자랐네"라며 성희롱 메시지를 박지민에게 보냈다.


인사이트Instagram 'jiminxjamie'


이에 박지민은 "닥쳐 미친X아"라고 답했고, 그는 "너나 닥쳐 씨XX아"라고 맞받아쳤다.


이후에도 악플러는 "XX 잘 자란 거 맞잖아. 되게 화내네"라며 성희롱을 멈추지 않았다.


결국 폭발한 박지민은 더욱 강경한 태도로 악플러에게 일침을 가했다.


인사이트Instagram 'jiminxjamie'


박지민은 "답장 몇 번 해주니까 이제 친구 같냐? 정신 차려 이 친구야 나보다 나이 많으면 진짜 답 없는 거고 어리면 그냥 덜 자란 애라고 생각함! 그리고 다른 연예인이나 사람한테 그딴 메시지 보내지마"라고 경고했다.


또 "너한테 말을 안 한다고 해서 다 참고 넘어가는 게 아니라는 걸 알았으면 좋겠다. 사실 알면 이러지도 않았겠지만"이라며 강경한 태도를 보였다.


한편, 박지민은 지난달 인스타그램을 통해 성희롱 메시지를 포함해 모든 악플러들을 신고하겠다는 입장을 전한 바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jiminxjamie'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