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7년생 여배우 중 '미모 원탑'이라고 난리 난 '데뷔 11년차' 강민아 일상 사진

인사이트Instagram 'minah320_97'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에이틴 시즌2에 출연해 많은 이들에게 사랑을 받은 배우 강민아.


특히 그는 눈부신 비주얼 덕분에 등장하자마자 '웹드 여신'으로 불렸다.


최근 강민아는 인스타그램에 자신의 일상 사진을 올리며 근황을 공개하고 있다.


그는 맑고 큰 눈과 또렷한 콧대, 도톰한 입술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강탈한다.


인사이트Instagram 'minah320_97'


누가 봐도 정석 미인다운 역대급 미모에 팬들 사이에서 강민아는 '리틀 김태희'라고 불린다고 한다.


97년생 배우 강민아는 올해 나이 23살이다. 그는 2009년 영화 '바다에서'를 통해 데뷔해 어느덧 11년 차 배우다.


강민아의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미모 무엇", "이 세상 비주얼이 아니다", "여신 그 자체" 등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보기만 해도 '설렘 폭발' 해버리는 배우 강민아의 모습을 아래 사진으로 함께 만나보자.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minah320_97'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