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세' 피오, 2019 MBC 연예대상 MC로 나선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만능 엔터테이너 피오가 연말 시상식 MC 자리까지 꿰차는 영광을 누렸다.


7일 '2019 MBC 방송연예대상' 제작진 측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이번 시상식에 피오, 전현무, 화사가 MC로 나선다고 밝혔다.


피오의 경우 최근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선을 넘는 녀석들 리턴즈' 등에 출연해 맹활약을 펼친 바 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그는 순둥순둥한 비주얼은 물론이거니와 특유의 허당미를 여과 없이 보여줘 시청자들을 웃음보를 저격했다.


전 국민의 호감을 받고 있는 그가 연말 최대 행사인 시상식에 오른다는 소식은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기에 충분했다.


또 그가 국민 MC 전현무와 예능 대세 화사와 어떤 호흡을 보여주게 될지 기대감이 모인다.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해당 소식을 접한 팬들은 "본방 꼭 사수해야겠다", "피오 진짜 대세네", "피오도 상 받았으면 좋겠다"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2019 MBC 방송연예대상'은 오는 12월 29일 방송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