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동석X정해인X염정아"···라인업 미쳤다고 소문 난 웹툰 원작 영화 '시동' 12월 개봉

인사이트다음 웹툰 '시동'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배우 마동석, 박정민, 정해인, 염정아 주연의 영화 '시동'이 극장가로 나설 채비를 마쳤다.


6일 '시동' 측은 청량한 배경을 바탕으로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이 새겨진 런칭 포스터를 공개했다.


'시동'은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이 형(마동석 분)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박정민 분)과 의욕 충만 반항아 상필(정해인 분)이 진짜 세상을 맛보는 유쾌한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공개된 포스터에서는 장풍반점의 거석이형을 비롯한 상필과 택일 그리고 배구선수 출신 택일 엄마(염정아)의 모습이 담겼다.


인사이트영화 '시동'


여태껏 본 적 없는 비주얼을 자랑하는 배우들의 모습은 시선을 뗄 수 없게 만든다.


우선 분홍색 맨투맨에 단발머리를 하고 중국 냄비 웍을 잡아 든 마동석의 모습은 보는 것만으로 폭소를 일으키게 한다.


불량한 기운이 넘쳐흐르는 박정민과 정해인의 비주얼은 작품에서 어떤 모습으로 등장할지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마치 배구 경기에서 스파이크를 날릴 듯, 손바닥을 번쩍 치켜올린 염정아 역시 눈길을 끈다.


인사이트영화 '시동'


여기에 정체불명의 빨강 머리 소녀 역시 권투 글러브를 목에 걸고 있어 보는 이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개성 넘치는 배우들 사이로 한국 영화 흥행작 '베테랑', '엑시트'의 제작진이 출연했다는 문구가 새겨져 작품에 관한 기대감을 높인다.


원작인 조금산 작가의 웹툰과 싱크로율 100%의 모습을 선보인 배우들에 누리꾼은 "역시 마블리", "비주얼 터졌다" 등의 열띤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캐릭터 포스터만으로 예비 관객을 홀린 영화 '시동'은 내달 개봉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