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웹드라마서 '세젤예' 큐레이터로 돌아오는 '연플리 4' 박시안

인사이트사진 제공 = 다홍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웹드라마 '연애플레이리스트'에서 정푸름으로 이름을 알린 배우 박시안이 새 작품으로 돌아온다.


30일 소속사 다홍엔터테인먼트 측은 박시안이 새 웹드라마 '스탠바이 큐레이터'로 복귀한다고 밝혔다.


'스탠바이 큐레이터'는 미대 졸업생들의 현실을 보여주는 큐레이터과 졸업생 정그림을 중심으로 청년작가 기획전을 준비하는 내용을 그린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다홍엔터테인먼트


전시를 준비하는 젊은 아티스트와 독립 큐레이터들의 생생한 에피소드를 담은 것으로 전해져 기대감을 높인다.


큐레이터로 완벽 변신에 성공한 박시안 


극 중 정그림으로 분한 박시안은 큐레이터라는 직업을 연기하면서 기존 작품에서는 보여주지 않았던 또 다른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선공개된 스틸컷 속 박시안은 단정한 흰 정장 차림을 하고 도도하면서도 시크한 분위기를 뿜어낸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다홍엔터테인먼트


박시안은 자신의 트레이드마크인 단발머리를 하고 여전히 인형 같은 미모를 과시해 시선을 모은다.


새 작품으로 돌아오는 박시안이 어떤 활약상을 펼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오늘(30일) 첫 방송되는 '스탠바이 큐레이터'는 매주 수요일, 금요일 오후 6시 유튜브 채널 '바닐라씨'와 네이버 TV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