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시간 내내 '악뮤' 꿀음색 감상할 수 있는 콘서트 열린다

인사이트YouTube 'AKMU'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음원 최강자' 악동뮤지션(AKMU)이 서울 콘서트 개최를 확정했다.


23일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악동뮤지션이 콘서트 'AKMU [항해] TOUR IN 서울'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발표에 따르면 'AKMU [항해] TOUR IN 서울' 콘서트는 오는 12월 14일과 15일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번 콘서트는 지난 2017년 콘서트 '일기장' 이후 약 2년 만에 열리는 공연이다.


인사이트YG엔터테인먼트


악동뮤지션은 지난달 정규앨범 '항해'를 발매한 청음회 현장에서 깜짝 티저 영상을 통해 콘서트 개최를 예고해 화제가 된 바 있다.


이들은 이번 콘서트를 통해 한층 깊어진 감성과 성숙한 음악공감 메시지를 선보이겠다는 각오다.


특히 밴드 라이브 사운드의 풍성한 감각 속에서 악동뮤지션 특유의 따뜻한 음색을 제대로 느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해당 공연의 티켓 구매는 오는 31일과 다음 달 1일 두 차례로 나뉘어 오픈될 예정이다.


한편, 악동뮤지션은 최근 발매한 곡 '어떻게 이별까지 사랑하겠어, 널 사랑하는 거지'로 음원사이트 상위권을 독차지하며 다시 한번 '음원 최강자'임을 입증했다.


인사이트Instagram 'akmuchanhk'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