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투병 허지웅 소식 듣고 친분 없는데 직접 '전화'해 힘내라 응원한 '비인두암 투병' 김우빈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나 혼자 산다'에서 방송인 허지웅이 배우 김우빈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지난 18일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암을 이겨내고 돌아온 허지웅의 일상이 전파를 탔다.


이날 허지웅은 자신과 같은 악성림프종을 앓고 있는 사람들이 보낸 DM에 정성스레 답장을 해주며 도움을 주고자 노력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그가 이렇게 하는 이유는 배우 김우빈에게 응원을 받았던 좋은 기억 때문이었다.


허지웅은 "김우빈 씨가 연락해온 적이 있다"며 "남이 어떻게 아프고 나았는지 듣는 게 위로가 많이 됐다며 나에게 연락을 줬다고 하더라"라고 전했다.


그 이후 자신 역시 도움이 되려고 노력하고 있다는 허지웅의 고백이 훈훈함을 자아냈다.


허지웅은 지난해 12월 혈액 암의 일종인 미만성 거대 B 세포 림프종 진단을 받은 바 있다.


김우빈은 2017년 5월 비인두암 진단을 받고 치료를 받기 위해 활동을 중단했다.


한편 이날 허지웅이 출연한 '나 혼자 산다'는 10.0% (닐슨코리아 제공)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Naver TV '나 혼자 산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