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의 마지막을 함께해 주세요"···팬들 위해 별도의 '조문 장소' 마련한 SM엔터

인사이트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SM엔터테인먼트가 설리를 추모하는 팬들을 위해 별도의 조문 장소를 마련했다.


15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공식 SNS를 통해 이 같은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 측은 "설리가 우리의 곁을 떠났습니다. 팬 여러분께 갑작스럽게 비보를 전하게 되어 애통한 마음입니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유가족분들의 뜻에 따라, 늘 아낌없는 응원과 지지를 보내주신 팬 여러분들이 따뜻한 인사를 설리에게 보내주실 수 있도록, 별도의 조문 장소를 마련했다"라고 전했다.


인사이트SM엔터테인먼트


팬들이 방문할 수 있는 조문 장소는 서울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 7호(지하 1층)다.


조문은 오늘(15일) 오후 4시부터 9시, 내일(16일) 오후 12시부터 오후 9시까지 가능하다.


팬들은 지정된 장소와 정해진 시간에만 고인을 기리는 조문을 할 수 있다.


한편, 설리는 지난 14일 오후 성남시 수정구 한 전원주택 2층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설리의 모든 장례 절차는 유가족 뜻에 따라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인사이트Instagram 'jelly_jilli'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