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운해태제과, 국내 최대 규모의 국악 대잔치 '창신제' 개최

인사이트사진 제공 = 크라운해태제과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크라운해태제과가 오는 12일과 13일 양일간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제15회 창신제' 공연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창신제'는 '옛것을 바탕으로 새로움을 창조한다'는 '법고창신(法古創新)'을 주제로 국악과 현대음악을 아우르는 퓨전국악 공연으로 민간기업이 개최하는 공연 중 최대 규모다.


전통민요를 중심으로 펼치는 소리마당과 국악 뮤지컬 '수궁가'가 이틀간 2번씩 총 4회 공연된다.


'수궁가'는 판소리와 창극, 무용 등 전통 가무악(歌舞樂)을 현대적 감각으로 재해석한 종합 국악공연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크라운해태제과


판소리 원곡을 현대적 언어로 새로 풀어낸 30여 곡의 젊은 소리라 모든 세대가 더 편하게 즐길 수 있다. 주연배우도 모두 젊어 그만큼 신선하다. 국악 신동으로 유명한 '유태평양'과 국립창극단 간판 배우 '이소연'이 출연해 탄탄한 기량의 연기력을 선보인다.


크라운해태제과 임직원들의 출연도 돋보인다. 극 중 용궁잔치 대목에서 그간 갈고닦은 '종묘제례일무' 무용공연을 펼친다.


한편, 이춘희 명창이 예술감독으로 나선 소리마당에는 권정희, 안옥선, 김혜란 등 30여 명의 명창들이 팔도민요를 공연한다.


또한, 크라운해태제과의 국악영재 육성프로그램인 '영재국악회'를 통해 발굴된 어린이 소리단의 판소리 또한 볼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