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꼭 오빠 맥 짚어줘♥"···한의사가 꿈이라는 소녀팬 심장 폭파 시킨 '엑스원' 김요한

인사이트JTBC '한끼줍쇼'


[인사이트] 황비 기자 = 프로젝트 그룹 엑스원의 김요한이 소녀 팬의 심장을 떨리게 만들었다.


지난 18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는 엑스원의 멤버 김요한과 김우석이 출연해 압구정동에서 한 끼 식사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요한은 강호동과 함께, 김우석은 이경규와 팀을 이뤄 한 끼에 도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한끼줍쇼'


김요한은 압구정동 한 소녀팬의 집에서 '한 끼'에 성공했다.


이날 한 식탁에 모여 도란도란 이야기를 나누던 중, 강호동은 소녀팬에게 "미래에 어떤 어른이 되고 싶냐"며 장래희망을 물었다.


소녀 팬은 "엄마 같은 한의사가 되고 싶다"며 수줍게 대답했다.


인사이트JTBC '한끼줍쇼' 


이 말을 들은 김요한은 "수민이는 한의사가 되고 싶은 거야? 꼭 한의사 돼서 오빠 나중에 맥 짚어줘"라며 '심쿵 멘트'를 날렸다.


김요한의 멘트를 접한 소녀팬은 얼굴을 감싸 쥐며 "이거 제 소원이예요"라고 말했다.


그런 딸의 모습을 바라보던 아버지는 살짝 씁쓸한 미소를 지어 시청자의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소녀팬의 마음을 제대로 뒤흔든 김요한의 '심쿵 멘트'는 영상으로 함께 만나보자.


Naver TV '한끼줍쇼 '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