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 위해 동생들에게 밥해주던 실력 발휘해 '계란말이' 만든 '엑스원' 김요한

인사이트JTBC '한끼줍쇼'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그룹 '엑스원'의 멤버 김요한이 소녀팬의 집에서 맛있는(?) 계란말이를 선보였다.


지난 18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엑스원의 멤버 김요한, 김우석이 압구정동에서 한 끼 식사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요한은 강호동과 함께 한 끼에 나섰고 김우석은 이경규와 팀을 이뤄 한 끼에 도전했다.


서울 압구정동에서 한 소녀팬의 집에 가게 된 김요한은 식사 준비에 동참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한끼줍쇼'


부엌에 들어선 김요한은 어머님을 도와 계란말이를 직접 만들었다.


먼저 달걀을 풀어 소금간을 했고, 프라이팬에 올려 익히는 모습으로 '요섹남' 이미지를 획득하는 듯했다.


그러면서 김요한은 "여동생들에게 많이 해줬다"고 말하며 진정한 '동생 바보'의 면모를 드러내기도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한끼줍쇼'


하지만 김요한의 계란말이는 예상과는 달리, 엉성한 모습으로 만들어져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김요한은 민망한 듯 웃었지만 그 미소마저도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다.


맛과 정성이 듬뿍 담긴 김요한의 계란말이 요리는 아래 영상을 통해 다시 확인할 수 있다.


Naver TV '한끼줍쇼'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