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는 우리 땅" 홍보했다가 일본 팬들에 상욕 먹고 있는 문근영

인사이트Instagram 'aka_moons'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독도 캠페인에 동참한 배우 문근영이 일본어 댓글 테러를 받고 있다.


지난 15일 문근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독도 캠페인 독려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문근영은 'Do you know DOKDO'라는 문구와 독도가 그려진 후드티를 입고 환한 미소를 보이고 있다.


문근영이 착용한 후드티의 독도 그림 위에는 동해를 의미하는 'EAST SEA'가 정확히 적혀있다.


인사이트Instagram 'aka_moons'


이와 함께 그는 "DO YOU KNOW? 독도 캠페인과 함께 합니다! 독도는 우리 땅!"이라는 글을 덧붙였다.


하지만 독도 알리기에 발 벗고 나선 문근영의 해당 게시글에는 "오랜 세월 팬이었는지만 그만두겠다", "당신을 좋아했는데 상처받았다", "개념이 없네" 등 실망감을 드러낸 일본 팬들의 댓글이 가득했다.


이에 한국 팬들이 댓글로 반격에 나서면서 논쟁이 계속되고 있는 상황이다.


팬들은 "항상 의식 있는 모습 보여줘서 고맙습니다", "우리 땅을 우리 땅이라 하는 게 뭐가 불만이냐", "일본인들은 입을 다물어라"며 일본인들과 설전을 벌이고 있다.


한편, 문근영은 오는 10월 21일 방송되는 tvN 드라마 '유령을 잡아라'를 통해 안방극장을 찾을 예정이다.


인사이트Instagram 'aka_moons'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