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름돋는 고음' 뽐내며 여자도 부르기 힘든 'Speechless' 열창한 김종국

인사이트SBS '런닝맨'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가수 김종국이 본업인 가수로 돌아와 소름 돋는 가창력을 보여줬다.


지난 15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런닝맨 9주년 팬미팅 '런닝구 프로젝트'가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서 김종국은 솔로 무대로 영화 '알라딘'의 OST인 '스피치리스'(Speechless)를 불렀다.


김종국이 첫 소절을 부르자마자 관객석에서는 환호가 들려왔다.


인사이트SBS '런닝맨'


후렴으로 갈수록 높아지는 고음에도 김종국은 힙겹지 않게 노래했다.


김종국의 감미로운 미성은 관객의 귀를 사로잡아 무대를 장악하기 충분했다.


특히 마지막 김종국의 폭발하는 고음은 듣는 이의 소름이 끼칠 정도였다.


끝없는 고음으로 웬만한 여성들도 부르기 힘들어하는 노래지만 김종국은 완벽하게 소화해 관객의 박수를 받았다.


예능에서의 유쾌한 이미지와는 다른 모습으로 국내 최정상 보컬리스트 중 한 명이라는 것을 일깨워준 김종국의 '스피치리스'를 하단 영상에서 만나보자.


인사이트SBS '런닝맨'


Naver TV '런닝맨'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