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고 일어났더니 전날 '라면' 먹은 것처럼 얼굴 퉁퉁 부은 '세젤귀' 건후

인사이트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마치 라면을 먹고 숙면을 취한 듯 퉁퉁 부은 건후의 모습에 시청자들은 흐뭇한 미소를 감추지 못했다.


15일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잠결에서 헤어 나오지 못해 힘겨운 아침을 맞이하는 건후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잠에서 깨어난 건후는 여전히 졸린 듯 비틀비틀 거리다 다시 소파에 눕고 말았다.


인사이트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라면을 먹은 다음날처럼 퉁퉁 부어버린 볼과 퉁명한 표정은 시청자들의 웃음을 절로 자아냈다.


사람들의 반응과는 상관없이 평온하기만 한 건후는 이후에도 한동안 멍한 눈빛으로 소파 위를 뒹굴거렸다.


자신도 모르는 사이 방귀를 시원하게 뀌기도 했다. 아무것도 모른채 건후와 놀기 위해 다가온 나은이는 독한 냄새에 놀랄 수밖에 없었다.


인사이트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환기를 할 겸 창문을 열고 밖으로 나간 건후는 상쾌한 아침 공기에 점차 맑은 정신을 되찾기 시작했다.


기분이 한껏 좋아진 듯 신발을 벗어 열심히 체조를 하기도 했다.


이처럼 하루의 시작부터 남다른 귀여움을 뽐내는 건후의 모습은 아래 영상에서 더욱더 자세히 확인할 수 있다.


Naver 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