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엘, 음주운전 해놓고 '운전자 바꿔치기'하려 한 정황 포착됐다

인사이트Mnet '고등래퍼1'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자유한국당 장제원 의원의 아들이자 래퍼인 노엘이 음주운전을 하다가 경찰에 적발됐다.


노엘이 사고를 숨기기 위해 '운전자 바꿔치기'를 시도한 정황도 추가로 나와 충격을 준다.


7일 채널A는 이날 새벽 음주운전을 하다 경찰에 붙잡힌 노엘이 사고를 무마하기 위해 여러 가지를 시도한 정황을 포착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경찰은 노엘이 사고를 본인이 안 낸 것처럼 꾸미려고 '운전자 바꿔치기'를 시도한 정황을 포착했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심지어 노엘은 사고 처리 과정에서 아버지인 장제원 의원의 신분을 언급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사고 수습 과정에서 노엘이 금품을 건네려 하는 등 무마를 시도했는지도 확인 중이다.


장제원 의원은 노엘이 2017년 '미성년자 성매매' 의혹에 휩싸였을 당시 바른미래당 대변인 자리를 사퇴한 바 있다.


이날 장제원 의원은 "아들 문제로 심려를 끼쳐드려서 죄송하다"라며 "성인인 아들이 잘못한 게 있다면 모든 책임을 져야 될 것"이라고 참담한 심경을 전했다.


인사이트YouTube 'DAAAYOMI'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