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내 정국 생일에 간직해온 '엽사' 선물(?)로 준 방탄 형아들

인사이트Twitter 'BTS_twt'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막내 정국 생일을 맞이해 '엽사'를 대거 방출했다.


1일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공식 SNS를 통해 오늘 23번째 생일을 맞이한 정국을 위해 축하의 메시지를 남겼다.


가장 먼저 맏형 진은 "정국아 형 일등"이라며 정국과 나눈 대화 메시지를 공개했다.


이후 RM과 제이홉이 이날만을 기다려왔다는 듯이 푹 묵혀온(?) 정국의 엽기적인 사진들을 공개해 시선을 모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BTS_twt'


사진 속에는 노란색 생활 한복을 착용한 정국이 발가락에 거울을 끼운 채 자신의 얼굴을 감상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또 다른 사진에는 미용실에서 괴상한 헤어스타일을 하고 열심히 폰을 만지고 있는 정국의 모습이 포착돼 웃음을 자아냈다.


이외에도 지민과 슈가도 각자의 방법으로 SNS에 글을 올리면서 정국의 생일을 진심으로 축하해줬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BTS_twt'


형들의 뜨거운 사랑에 크게 감동한 정국은 "행복하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우스꽝스러운 사진 한 장을 추가로 업로드했다.


정국의 사진들을 접한 팬클럽 아미들은 "그래도 멋진 우리 정국이", "방탄소년단 우정 보기 좋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정국이 속한 방탄소년단은 지난달 12일 진행된 '롯데 면세점 패밀리 콘서트' 무대를 끝으로 현재 장기 휴가 중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